민수기 12
RNKSV

민수기 12

12
미리암이 벌을 받다
1 모세#미디안(합 3:7) 또는 또는 에티오피아구스 여인을 데리고 왔는데, 미리암아론모세가 그 구스 여인을 아내로 맞았다고 해서 모세를 비방하였다.
2“주님께서 모세와만 말씀하셨느냐? 우리와도 말씀하시지 않았느냐!” 그들이 이렇게 말하는 것을 주님께서 들으셨다. 3모세로 말하자면, 땅 위에 사는 모든 사람 가운데서 가장 겸손한 사람이다.
4주님께서는 모세아론미리암을 당장 부르셨다. “너희 셋은 회막으로 나오너라.” 세 사람이 그리로 나갔다. 5주님께서 구름기둥 가운데로 내려오시어 장막 어귀에 서시고, 아론미리암을 부르셨다. 그 두 사람이 나가 서자 6말씀하셨다.
“너희는 나의 말을 들어라.
# 고대역을 따름 너희 가운데 예언자가 있으면,
나 주가 환상으로 그에게 알리고,
그에게 꿈으로 말해 줄 것이다.
7나의 종 모세는 다르다.
그는 나의 온 집을
충성스럽게 맡고 있다.
8그와는 내가
얼굴을 마주 바라보고 말한다.
명백하게 말하고,
모호하게 말하지 않는다.
그는 나 주의 모습까지 볼 수 있다.
그런데 너희는 어찌하여
두려움도 없이,
나의 종 모세를 비방하느냐?”
9주님께서 그들에게 진노하시고 떠나가셨다.
10구름이 장막 위에서 걷히고 나니, 아, 미리암이 악성 피부병에 걸려서, 눈처럼 하얗게 되어 있는 것이 아닌가! 아론미리암에게로 다가갔다. 살펴보니, 그 여인은 악성 피부병에 걸린 것이었다. 11아론모세에게 말하였다. “참으로 애석합니다. 우리들이 어리석었던 죄와, 우리가 저지른 죄를, 부디 우리에게 벌하지 마십시오. 12미리암을, 모태에서 나올 때에 살이 반이나 썩은 채 죽어 나온 아이처럼, 저렇게 두지는 마십시오.”
13 모세가 주님께 부르짖어 아뢰었다. “하나님, 비옵니다. 제발 미리암을 고쳐 주십시오.” 14주님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미리암의 얼굴에 그의 아버지가 침을 뱉었어도, 그가 이레 동안은 부끄러워하지 않겠느냐? 그러니 그를 이레 동안 진 밖에 가두었다가, 그 뒤에 돌아오게 하여라.” 15그래서 미리암은 이레 동안 진 밖에 갇혀 있었다. 백성은 미리암이 돌아올 때까지 행군을 하지 않았다. 16그가 돌아온 뒤에, 백성은 하세롯에서 떠나, 바란 광야에 이르러 진을 쳤다.
THE HOLY BIBLE Old and New Testaments Revised New Korean Standard Version (c) Korean Bible Society 2001 Used by permission. All rights reserved. 여기에 사용한 성경전서 새번역의 저작권은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 소유이며 재단법인 대한성서공회의 허락을 받고 사용하였음
새번역 - 더 알아보기

매일 하나님과 친밀하게 동행하도록 격려하고 도전하기.


YouVersion은 여러분의 경험을 개인화하기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저희 웹사이트를 사용함으로써 여러분은 저희의 개인 정보 보호 정책에 설명된 쿠키 사용에 동의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