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
예루살렘과 이방 나라들
1주님의 날이 온다.
그 날이 오면,
약탈자들이
너희 재산을 약탈하여다가,
너희가 보는 앞에서
그것을 나누어 가질 것이다.
2“내가 모든 이방 나라를 모아서,
예루살렘과 싸우게 하겠다.
이 도성이 함락되고,
가옥이 약탈당하고,
여자들이 겁탈당하고,
이 도성의 주민이
절반이나 사로잡혀 갈 것이다.
그러나 이 도성 안의 나머지 백성은
살아 남을 것이다.”
3주님께서 나아가셔서,
이방 나라들과 싸우실 것이다.
전쟁 때에
싸우시던 것처럼 하실 것이다.
4그 날이 오면,
주님께서 예루살렘 맞은편 동쪽,
올리브 산 위에
발을 디디고 서실 것이다.
그러면 올리브 산은
한가운데가 갈라져서
동서로 뻗은
깊고 넓은 골짜기가 생길 것이다.
산의 반쪽은 북쪽으로
다른 반쪽은
남쪽으로 옮겨질 것이다.
5그 산 골짜기는 아셀까지 미칠 것이다. 너희는 유다웃시야 때에, 지진을 만나 도망간 것 같이, 주님의 산 골짜기로 도망할 것이다.
주 나의 하나님이 오신다.
모든 천군을 거느리시고
너희에게로 오신다.
6그 날이 오면,
햇빛도 차가운 달빛도 없어진다.
7낮이 따로 없고 밤도 없는
대낮만이 이어진다.
그 때가 언제 올지는
주님께서만 아신다.
저녁때가 되어도,
여전히 대낮처럼 밝을 것이다.
8그 날이 오면,
예루살렘에서 생수가 솟아나서,
절반은 #또는 ‘사해’동쪽 바다로,
절반은 #또는 ‘지중해’서쪽 바다로 흐를 것이다.
여름 내내, 겨울 내내,
그렇게 흐를 것이다.
9주님께서
온 세상의 왕이 되실 것이다.
그 날이 오면,
사람들은
오직 주님 한 분만을 섬기고,
오직 그분의 이름 하나만으로
간구할 것이다.
10 게바에서 예루살렘 남쪽 림몬까지, 온 땅이 아라바처럼 평평해질 것이다. 그러나 예루살렘은 우뚝 솟아 있으므로, ‘베냐민 문’에서부터 ‘첫 대문’이 서 있는 지점을 지나서 ‘모퉁이 문’까지, 또 ‘하나넬 망대’에서 왕실의 포도주 짜는 곳까지, 제자리에 그대로 남을 것이다. 11백성이 다시 예루살렘에 자리 잡을 것이다.
다시는 멸망하는 일이 없을 것이다. 예루살렘은 안전하게 살 수 있는 곳이 될 것이다.
12 예루살렘을 치러 오는 모든 민족을, 주님께서 다음과 같은 재앙으로 치실 것이다. 그들이 제 발로 서 있는 동안에 살이 썩고, 눈동자가 눈구멍 속에서 썩으며, 혀가 입 안에서 썩을 것이다.
13그 날이 오면,
주님께서 보내신 크나큰 공포가
그들을 휩쌀 것이다.
그들은 서로 손을 잡고,
저희들끼리 손을 들어서 칠 것이다.
14 유다 사람들도 예루살렘을 지키려고,
침략자들과 싸울 것이다.
그들은 주변 모든 이방 나라의 재물
곧 은과 금과 의복을
마구 차지할 것이다.
15말과 노새와 낙타와 나귀 할 것 없이,
적진에 있는 모든 짐승에게도,
적군에게 내린 이같은 재앙이
내릴 것이다.
16 예루살렘을 치러 올라온
모든 민족 가운데서
살아 남은 사람들은,
해마다 예루살렘으로 올라와서
왕이신 만군의 주님께 경배하며,
초막절을 지킬 것이다.
17이 세상의 어느 백성이라도, 예루살렘에 올라와서 왕이신 만군의 주님께 경배하지 않으면, 그들의 땅에는 비가 내리지 않을 것이다. 18이집트 백성이 예루살렘으로 올라와서 어울리지 않으면, 그들의 땅에도 비가 내리지 않을 것이다. 주님께서는 초막절을 지키러 올라오지 않은 이방 나라들에게 내리실, 그 똑같은 재앙을 그들에게도 내리실 것이다. 19이것은 초막절을 지키러 올라오지 않은 이집트 사람과 모든 이방 민족이 받을 벌이다.
20그 날이 오면, 말방울에까지 ‘주님께 거룩하게 바친 것’이라고 새겨져 있을 것이며, 주님의 성전 안에 있는 모든 솥이, 제단 앞에 있는 그릇들과 같이 거룩하게 될 것이다. 21예루살렘유다에 있는 모든 솥도 만군의 주님께 거룩하게 바친 것이 되어, 제사를 드리는 사람들이 와서, 그 솥에 제물 고기를 삶을 것이다. 그 날이 오면, 만군의 주님의 성전 안에 다시는 #, ‘가나안 사람들이’상인들이 없을 것이다.
Loading reference in secondary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