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1 요나가 물고기 뱃속에서 주 하나님께 기도드리며 2아뢰었다.
“내가 고통스러울 때
주님께 불러 아뢰었더니,
주님께서 내게 응답하셨습니다.
내가 스올 한가운데서
살려 달라고 외쳤더니,
주님께서
나의 호소를 들어주셨습니다.
3주님께서 나를
바다 한가운데, 깊음 속으로
던지셨으므로,
큰 물결이 나를 에워싸고,
주님의 파도와 큰 물결이
내 위에 넘쳤습니다.
4내가 주님께 아뢰기를
# 또는 ‘주님의 눈 앞에서 쫓겨났으니, 주님 계신 성전을 어떻게 다시 바라보겠습니까?’ ‘주님의 눈 앞에서 쫓겨났어도,
내가 반드시 주님 계신 성전을
다시 바라보겠습니다’ 하였습니다.
5물이 나를 두르기를
영혼까지 하였으며,
깊음이 나를 에워쌌고,
바다풀이 내 머리를 휘감았습니다.
6나는 땅 속 멧부리까지
내려갔습니다.
땅이 빗장을 질러
나를 영영 가두어 놓으려
했습니다만,
주 나의 하나님,
주님께서 그 구덩이 속에서
내 생명을 건져 주셨습니다.
7내 목숨이 힘없이 꺼져 갈 때에,
내가 주님을 기억하였더니,
나의 기도가 주님께 이르렀으며,
주님 계신 성전에까지
이르렀습니다.
8헛된 우상을 섬기는 자들은,
# 또는 ‘주님께 바쳐야 할 충성을 저버립니다’ 주님께서 베풀어 주신 은혜를
저버립니다.
9그러나 나는 감사의 노래를 부르며,
주님께 희생제물을 바치겠습니다.
서원한 것은
무엇이든지 지키겠습니다.
구원은 오직 주님에게서만 옵니다.”
10주님께서 그 물고기에게 명하시니, 물고기가 요나를 뭍에다가 뱉어 냈다.
Loading reference in secondary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