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이 책에 기록되어 있는 것은 예레미야가 한 말이다. 그는 베냐민아나돗 마을의 제사장 출신인 힐기야의 아들이다. 2아몬의 아들 요시야유다 왕이 되어 다스린 지 십삼 년이 되었을 때에, 주님께서 예레미야에게 말씀하셨다. 3요시야의 아들 여호야김유다 왕으로 있을 때에도 주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시고, 그 뒤에도 유다요시야의 아들 시드기야 제 십일년까지 주님께서 그에게 여러 번 말씀하셨다. 시드기야 왕 십일년, 그 해 다섯째 달에 예루살렘 주민이 포로로 잡혀 갔다.
예레미야의 소명
4주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5“내가 너를 모태에서 짓기도 전에
너를 선택하고,
네가 태어나기도 전에
너를 거룩하게 구별해서,
뭇 민족에게 보낼 예언자로 세웠다.”
6내가 아뢰었다.
“아닙니다. 주 나의 하나님,
저는 말을 잘 할 줄 모릅니다.
저는 아직 너무나 어립니다.”
7그러나 주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아직 너무나 어리다고
말하지 말아라.
내가 너를 누구에게 보내든지
너는 그에게로 가고,
내가 너에게 무슨 명을 내리든지
너는 그대로 말하여라.
8너는 그런 사람들을
두려워하지 말아라.
내가 늘 너와 함께 있으면서
보호해 주겠다.
나 주의 말이다.”
9그런 다음에, 주님께서 손을 내밀어 내 입에 대시고, 내게 말씀하셨다.
“내가 내 말을 네 입에 맡긴다.
10똑똑히 보아라.
오늘 내가
뭇 민족과 나라들 위에 너를 세우고,
네가 그것들을 뽑으며 허물며,
멸망시키며 파괴하며,
세우며 심게 하였다.”
살구나무 가지와 끓는 가마솥 환상
11주님께서 또 나에게 말씀하셨다. “예레미야야, 너는 무엇을 보고 있느냐?” 내가 대답하였다. “저는 #, ‘샤케드살구나무 가지를 보고 있습니다.”
12주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네가 바로 보았다.
내가 한 말이
그대로 이루어지는 것을
내가 #, ‘쇼케드’. ‘살구나무(샤케드)’와 ‘지켜보다’라는 두 히브리어의 발음이 비슷함지켜 보고 있다.”
13주님께서 나에게 두 번째로 말씀하셨다. “너는 무엇을 보고 있느냐?” 내가 대답하였다. “물이 끓는 솥이 있습니다. 그 솥의 물이 북쪽에서부터 넘쳐 흐르고 있습니다.”
14주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북쪽에서
재앙이 넘쳐 흘러
이 땅에 사는
모든 사람에게 내릴 것이다.
15내가 북쪽에 있는
모든 나라의 백성들을
이 땅으로 불러들이겠다.
그러면 그들이 모두 몰려와서,
예루살렘 모든 성문 바로 앞에
자리를 잡고,
사방에서 그 성벽을 공격하고,
유다의 모든 성읍을 칠 것이다.
나 주의 말이다.
16내가 이렇게
내 백성을 심판하는 까닭은,
그들이 나를 버리고 떠나서
다른 신들에게 향을 피우고,
손으로 우상을 만들어서
그것들을 숭배하는 죄를
저질렀기 때문이다.
17그러므로 너는 이제
허리에 띠를 띠고 준비하여라.
일어나거라.
내가 너에게 명하는 모든 말을
그들에게 전하여라.
너는 그들을 두려워하지 말아라.
네가 그들을 두려워하면,
오히려 내가 너를
그들 앞에서 무서워 떨게 하겠다.
18그러므로 내가 오늘 너를,
튼튼하게 방비된 성읍과
쇠기둥과 놋성벽으로 만들어서,
이 나라의 모든 사람, 곧
유다의 왕들과 관리들에게 맞서고,
제사장들에게 맞서고,
이 땅의 백성에게 맞서게 하겠다.
19그들이 너에게 맞서서
덤벼들겠지만,
너를 이기지는 못할 것이다.
내가 너를 보호하려고
너와 함께 있기 때문이다.
나 주의 말이다.”
Loading reference in secondary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