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6
주님께서 민족들을 심판하시다
1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하늘은 나의 보좌요,
땅은 나의 발 받침대다.
그러니 너희가 어떻게
내가 살 집을 짓겠으며,
어느 곳에다가
나를 쉬게 하겠느냐?”
2주님의 말씀이시다.
“나의 손이 이 모든 것을 지었으며,
이 모든 것이 나의 것이다.
겸손한 사람,
회개하는 사람,
나를 경외하고 복종하는 사람,
바로 이런 사람을 내가 좋아한다.”
3소를 죽여 제물로 바치는 자는
사람을 제물로 바치는 자와 같다.
양을 잡아 희생제물로 바치는 자는
개의 목을 부러뜨리는 자와 같다.
부어 드리는 제물을 바치는 자는
돼지의 피를 바치는 자와 같다.
분향을 드리는 자는
우상을 찬미하는 자와 같다.
“이러한 제사장들은
나의 뜻을 묻지 않고
제 뜻대로 한 자들이다.
오히려 가증한 우상숭배를 즐겼다.
가증한 우상들을
진정으로 좋아하였다.
4그러기에, 나도 나의 뜻대로
그들을 혹독하게 다루어,
그들이 겁내는 것을
그들에게 들이닥치게 하겠다.
내가 그렇게 불렀으나
그들이 응답하지 않았으며,
내가 그렇게 말하였으나
그들이 듣지 않았으며,
오히려 내가 보는 데서
악한 일을 하며,
내가 좋아하지 않는 일을
골라 하였기 때문이다.”
5주님의 말씀을
떨리는 마음으로 받아들이는
사람들아,
너희는 그의 말씀을 들어라.
“너희를 미워하는 백성은
너희가 나의 이름을 부른다고 해서
너희를 따돌리며, 이르기를
‘주가 영광을 드러내어
너희들이 기뻐하는 모습을
우리가 한 번 볼 수 있게
하여 보아라’
하고 말하나,
그들은 수치를 당할 것이다.”
6성읍에서 요란한 소리가 나오며,
성전으로부터 소리가 들려 온다.
이것은 바로
주님께서
주님의 대적들에게 보응하시는
주님의 목소리이다.
7 시온은 진통이 오기도 전에
해산한다.
해산의 고통이 오기도 전에
아이를 낳는다.
8누가 이런 일을 들은 적이 있느냐?
누가 이런 일을 본 적이 있느냐?
나라가 어찌 하루에 생길 수 있으며,
민족이 어찌
한 순간에 태어날 수 있겠느냐?
그러나 시온
진통이 오자마자 아이들을 낳았다.
9“바로 내가
아이를 모태에서 나오게 하거늘,
어찌 내가
아이를 낳게 할 수 없겠느냐?”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아이를 낳게 하는 이가 나이거늘,
어찌 내가 아이를 못 나오게
막겠느냐?”
너의 하나님께서 말씀하신다.
10예루살렘을 사랑하는 사람들아,
그 성읍과 함께
기뻐하고 즐거워하여라.
예루살렘을 생각하며
슬퍼하던 사람들아,
너희는 모두
그 성읍과 함께 크게 기뻐하여라.
11이는, 너희로 하여금,
위로를 주는 예루살렘의 품에서
젖을 빨아 배부르게 하고,
또한 너희로 하여금,
풍요한 젖을 빨아들여
기쁨을 누리게 하려 함이다.”
12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내가 예루살렘
평화가 강물처럼 넘치게 하며,
뭇 나라의 부귀영화가
시냇물처럼 넘쳐서
흘러 오게 하겠다.”
너희는 예루살렘의 젖을 빨며,
그 팔에 안기고,
그 무릎 위에서
귀여움을 받을 것이다.
13“어머니가 그 자식을 위로하듯이,
내가 너희를 위로할 것이니,
너희가 예루살렘에서
위로를 받을 것이다.”
14너희가 이것을 보고
마음이 기쁠 것이며
너희의 뼈들이
무성한 풀처럼 튼튼할 것이다.
그리고 주님의 권능이
종들에게 알려지며,
주님께서 원수들에게
진노하실 것이다.
15보아라,
주님께서 화염에 싸여 오시며,
그의 병거는 마치
회오리바람처럼 올 것이다.
그의 노여움이 진노로 바뀌고,
그의 질책이
타는 불길이 되어 보응하려 하신다.
16주님께서 불로
온 세상을 심판하시며,
주님의 칼로
모든 사람을 심판하실 것이니,
주님께 죽음을 당할 자가
많을 것이다.
17“스스로를 거룩하게 구별하며,
몸을 깨끗하게 하고,
이교 제사를 바치는 동산으로
들어가서,
우상을 가운데 놓고 둘러서서
돼지고기와 부정한 짐승과
쥐고기를 먹는 자들은,
모두 다 망할 것이다.”
주님의 말씀이시다.
18“내가 그들의 일과 생각을 알기에,
언어가 다른 모든 민족을
모을 때가 올 것이니,
그들이 와서 나의 영광을 볼 것이다.
19그리고 내가 그들 가운데
징표를 두어서,
살아 남은 자들을
# , ‘다시스 스페인, , 활을 잘 쏘는 ,
두발, 야완 민족들과
나의 명성을 들은 적도 없고,
나의 영광을 본 적도 없는
먼 섬들에게 보낼 것이며,
그들이 나의 영광을
모든 민족에게 알릴 것이다.
20마치 이스라엘 자손이
주의 성전에 바칠 예물을
깨끗한 그릇에 담아서
가져 오는 것과 같이,
그들이 또한 모든 민족들로부터
너희의 모든 동포를
나 주에게 바치는 선물로
말과 수레와 가마와 노새와
낙타에 태워서,
나의 거룩한 산 예루살렘으로
데려올 것이다.”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21“그리고 나도 그들 가운데서
제사장과 레위 사람으로 삼을 자를
택하여 세우겠다.”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22“내가 지을 새 하늘과 새 땅이
내 앞에 늘 있듯이,
너희 자손과 너희 이름이
늘 있을 것이다.”
주님의 말씀이시다.
23“매달 초하루와 안식일마다,
모든 사람이,
내 앞에 경배하려고 나올 것이다.”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24“그들이 나가서
나를 거역한 자들의 시체들을
볼 것이다.”
그들을 먹는 벌레가 죽지 않으며,
그들을 삼키는 불도
꺼지지 않을 것이니,
모든 사람이 그들을 보고
소름이 끼칠 것이다.
Loading reference in secondary version...